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바

  • 바다메기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을 비롯한 남해안에서 바다메기를 찐 음식. 바다메기는 학명이 아니라 어부들이 부르던 통칭이다. 민물메기와 비슷하게 생겨서 바다메기라고 부르는데 정식 명칭은 꼼치로, 쏨뱅이목 꼼치과의 바닷물고기이다. 지역에 따라 물메기, 물곰, 멍퉁이, 물텀벙이라고도 부른다. 최대 몸길이는 28㎝까지 성장하며 피부와 살이 연하여 일정한 모양을 갖추기가 어렵다. 몸과 머리는 옆으로...

  • 바다메기탕(-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을 비롯한 남해안에서 바다메기를 탕으로 끓인 음식. 바다메기는 학명이 아니라 어부들이 부르던 통칭이다. 민물메기와 비슷하게 생겨서 바다메기라고 부르는데 정식 명칭은 꼼치로, 쏨뱅이목 꼼치과의 바닷물고기이다. 지역에 따라 물메기, 물곰, 멍퉁이, 물텀벙이라고도 부른다. 최대 몸길이는 28㎝까지 성장하며 피부와 살이 연하여 일정한 모양을 갖추기가 어렵다. 몸과 머리는...

  • 바다목장(-牧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자연 상태에서 물고기를 기르고 생산하는 양식어업장. 바다목장이란 연안 해역에 인공 어초나 바다 숲 등을 설치해 수산 생물의 서식 공간을 제공하고 수산 종묘의 생산에서부터 어획에 이르기까지의 전 과정을 인위적으로 통제 관리하는 울타리 없는 양식장을 말한다. 자연 상태에서 고기를 기르고 생산하는 환경 친화적 양식어업으로 기존의 가두리 양식과는 다르게 자연 그대로...

  • 바다의 징검다리 서도마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도마을의 집안을 살펴보면 육지에서는 보기 힘든 재미있는 생활 도구들을 많이 볼 수 있다. 그 도구들을 자세히 살펴보면 옛날 서도마을 사람들의 생활권을 짐작할 수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맷돌이다. 서도마을에서 볼 수 있는 맷돌의 재료가 구멍이 송송 뚫린 제주도의 현무암이라는 것을 볼 때 서도마을과 제주도가 여수를 중심으로 생활권이 옮겨지기 전에는 교류가 빈번했으리라는 것을 짐작하게...

  • 바다주낙주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낙지·복어·장어 등을 잡기 위해 낚시를 이용하여 만든 어구. 주낙은 비교적 굵은 한 가닥의 기다란 줄에 여러 가닥의 가는 줄을 달고, 그 끝에 낚시를 연결한 것인데, 낚시의 거동 상태에 따라 바닥주낙과 뜬주낙으로 나뉜다. 바닥주낙은 닻이나 돌 등을 이용하여 일정 위치에 고정시켜서 도미류·장어류·복어류·낙지 등 저서 어류를 잡는다. 뜬주낙은 어구를 조류를 따라 유...

  • 바람이 전하는 서도 이야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가장 안전한 바람은 북풍(높하늬바람)으로서, 하늬바람이나 높하늬바람이 불면 지금 당장 파도가 치고 있어도 운항이 안전하다고 할 만큼 북풍은 섬 주민들이 가장 좋아하는 바람이다. 이에 반해 가장 두려워하고 꺼리는 바람은 마파람과 서마바람이다. 여름철 남쪽 바다에서 불어오는 이들 바람은 높은 습도를 품고 있어 조업에 나가지 않더라도 끈적끈적하게 불어오는 더운 바람을 싫어한다. 다음은...

  • 바르게살기운동 여수시협의회(-運動麗水市協議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선원동에 있는 바르게살기운동 중앙협의회 산하 여수 지역 협의회. 자발적인 시민들의 결의대회가 바르게살기운동의 모체가 되어 ‘바르게살자’라는 계몽운동과 홍보를 통해 범국민 의식 개혁 운동을 실현하는 봉사단체이다. 나보다는 남을 먼저 배려하고 웃어른을 공경하며 진실, 질서, 화합의 기본 이념을 바탕으로 지역 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슬로건은 ‘바른 생각 바른 행동...

  • 바우배기고인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 분포하는 청동기시대의 무덤 양식. 고인돌은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만주, 일본, 유럽, 북아프리카 등 전 세계에 분포하고 있다. 불리는 이름 또한 각 나라마다 조금씩의 차이가 있다. 중국에서는 석붕(石棚)·대석개묘(大石蓋墓)라고 하고, 일본에서는 지석묘(支石墓)라 부르며, 다른 지역에서는 돌멘(Dolmen)·거석(Megalith) 등으로 불린다. 우리나라에서는...

  • 박규석(朴圭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학자. 1885년(고종 22) 전라남도 여수시 삼산면 동도리 유촌마을에서 태어난 박규석은 재주가 출중하여 어려서부터 귤은 김유(金瀏)의 문하에서 수학했다. 경사(經史)와 문학(文學)에 뛰어났던 박규석은 스승인 김유가 타계하자 스승의 유고를 모아 『귤은집(橘隱集)』을 펴냈으며, 낙영재(樂英齋)를 이어 받아 후학을 양성하였다. 삼산면 초대 집강(執綱)[...

  • 박노석(朴魯錫)박규석(朴圭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학자. 1885년(고종 22) 전라남도 여수시 삼산면 동도리 유촌마을에서 태어난 박규석은 재주가 출중하여 어려서부터 귤은 김유(金瀏)의 문하에서 수학했다. 경사(經史)와 문학(文學)에 뛰어났던 박규석은 스승인 김유가 타계하자 스승의 유고를 모아 『귤은집(橘隱集)』을 펴냈으며, 낙영재(樂英齋)를 이어 받아 후학을 양성하였다. 삼산면 초대 집강(執綱)[...

  • 박노식(朴魯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 영화배우. 1930년 2월 4일 전남 여수 봉강동 출생으로 서초등학교, 여항중학교를 거쳐 순천사범대 체육과를 졸업했다. 순천중학교에서 교편을 잡던 24세 때 배우가 되기 위해 악극단에 들어갔다, 1955년 이강천 감독의 「격퇴」로 데뷔한 뒤 이듬해 「5인의 해병」을 통해 액션배우로 한국영화계의 주목을 받았다. 초기에는 주로 멜로드라마 주인공으로 출현했지만 60년...

  • 박노운(朴魯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 박노운(朴魯韻)은 1922년 1월 21일 지금의 전라남도 완도군 고금면 농상리 861번지에서 태어났다. 일본식 이름은 판정노운(坂井魯韻)이다. 여수공립수산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이었던 1939년 3월 완도군 출신들이 주도하는 비밀결사 조직인 독서회에 들어가 『삼천리』, 『농어촌의 장래』, 『흙』, 『원효대사의 유정』 같은 소설을...

  • 박대복(朴大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임진왜란 때 활동한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무신. 본관은 밀양. 자는 선부(善夫), 호는 호암(浩庵). 증조부는 문경공(文景公) 낙촌(駱村) 박충원(朴忠元)이고, 아버지는 참봉 박안수(朴安壽)이다. 박대복과 임진왜란 때 전공을 세운 큰아들 박홍주(朴弘冑), 병자호란 때 국치에 울분을 참지 못하고 임금이 있는 북쪽을 향해 통곡한 뒤 바다에 몸을 던져 순절한 작은아들 박신충(...

  • 박두정(朴斗鉦)박보운(朴甫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활동한 현대 시인. 1933년 경남 충무시에서 출생한 시인 박보운은 본명이 박두정이다. 1956년 광주 조선대학 국문과 졸업했다. 1955년 엄심호, 김용태 등과 함께 〈여수문학〉의 전신인 〈여항〉을 발간해 여수문학의 산증인으로 평가받기도 한다. 그 뒤 〈여항〉을 〈역우〉로 바꾸어 〈역우〉 동인을 중심으로 여수문협과 여수예총의 설립을 주도했으며 지역문학 활동으로...

  • 박람회터널(博覽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수정동에 있는 터널. 여수 지역 원도심과 여수세계박람회장을 연결하는 구간이라 박람회터널로 이름 붙였다. 길이는 173m, 폭은 14.4m, 높이는 4.8m이다. 왕복 4차선 도로로 만들어졌다. 2012여수세계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와 더불어 원도심의 교통체증을 해소하기 위하여 건립하였다. 박람회터널은 2011년 3월 11일 착공하였으며, 2012년 4월 30일 준공하...

  • 박병효(朴炳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동부지역에서 활동한 정치인. 경찰공무원으로 출발하여 국회의원을 지낸 정치인이다. 호는 양촌(陽村)으로 광양 출신으로 여수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중앙대학교 법대를 졸업하여. 제10회 고등고시 행정과에 합격하였다. 그 후 서울대학교 대학원졸업을 졸업하고. 26세의 젊은 나이로 총경으로 전주경찰서장을 지냈다. 1972년 신민당 공천으로 전남 제4선거구(여수, 여천, 광양)에서 제9...

  • 박보운(朴甫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활동한 현대 시인. 1933년 경남 충무시에서 출생한 시인 박보운은 본명이 박두정이다. 1956년 광주 조선대학 국문과 졸업했다. 1955년 엄심호, 김용태 등과 함께 〈여수문학〉의 전신인 〈여항〉을 발간해 여수문학의 산증인으로 평가받기도 한다. 그 뒤 〈여항〉을 〈역우〉로 바꾸어 〈역우〉 동인을 중심으로 여수문협과 여수예총의 설립을 주도했으며 지역문학 활동으로...

  • 박성무(朴成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임진왜란 때 활동한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무신. 1563년(명종 18)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에서 사마(司馬) 박준현(朴俊賢)의 아들로 태어났다. 어릴 적 남명 조식(曺植)[1501~1572]의 문하에서 수학했다. 임진왜란 직전에 율촌 봉전마을로 옮겨갔다.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을 일으켜 여수 지역에서 큰 공을 세웠다. 1597년(선조 30) 남원에 사는 최...

  • 박신충(朴藎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중기 병자호란 때 순절한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무신. 본관은 밀양(密陽). 자는 세신(世臣), 호는 미당(美堂). 낙촌공(駱村公) 박충원(朴忠元)의 후손이며, 증병조판서 박대복(朴大福)의 아들이다. 임진왜란 때 참전하여 전공을 세운 아버지, 형 박홍주(朴弘冑)와 함께 일문삼충(一門三忠)으로 일컫는다. 박신충은 임진왜란이 이후 고돌산진장(古突山鎭將)으로서 선정을 베풀었다. 16...

  • 박옥규(朴沃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2대 대한민국 해군참모총장. 여수 출신으로 일본 유학 후 선장면허를 얻어 선장으로 활동하다가 광복되던 해 조선 선박운항통제 주식회사의 선박감독관이 되었다. 1953년 6월 중장으로 제2대 해군참모총장이 되었다. 삼산면 거문도 덕촌리 출신으로 일본 간사이대학[關西大學] 전문부를 졸업한 후 관립진해고등해원양성소를 졸업하고 1932년 갑종 선장면허를 얻어 선장으로 있다가 광복되던 해...

  • 박용수(朴容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독립운동가. 박용수(朴容守)는 1922년 5월 19일 전라남도 여수군 여수읍 고소리에서 태어났다. 일본식 이름은 백원충전(柏原忠典)이다. 여수공립수산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던 1942년 7월 27일 여름방학 동안 여수읍 신월리의 해군 비행장 부지 정리 작업장에 근로보국대(勤勞報國隊)로 참가하라는 당국의 방침이 전해지자 재학생들과 함께 불참을 선언하...

  • 박자방(朴自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무신. 본관은 밀양(密陽). 자는 평중(平仲), 호는 죽파(竹坡). 초기의 이름은 박자방(朴自芳)이었다. 밀양박씨 여수 입향조인 박진현(朴振賢)의 아들이다. 아버지가 무과에 올라 훈련원첨정(訓練院僉正)으로 있을 때 박자방을 대동하고 화양에 입향하여 임진왜란에 참전했다. 어렸을 때부터 장재(將材)로 소문난 박자방은 정유재란을 당하여 전라좌수영으로 이순...

  • 박자방(朴自芳)박자방(朴自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무신. 본관은 밀양(密陽). 자는 평중(平仲), 호는 죽파(竹坡). 초기의 이름은 박자방(朴自芳)이었다. 밀양박씨 여수 입향조인 박진현(朴振賢)의 아들이다. 아버지가 무과에 올라 훈련원첨정(訓練院僉正)으로 있을 때 박자방을 대동하고 화양에 입향하여 임진왜란에 참전했다. 어렸을 때부터 장재(將材)로 소문난 박자방은 정유재란을 당하여 전라좌수영으로 이순...

  • 박중엽(朴重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시대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효자. 박중엽(朴重葉)은 60세가 넘은 아버지가 여러 달 병석에 누웠다가 끝내 숨을 거두자 급히 단지수혈하여 아버지를 소생시켰다. 또 왼쪽 허벅지 살을 베어 먹이니 아버지의 병이 나았다....

  • 박찬종 처 영광신씨(朴贊宗妻靈光申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시대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열녀. 영광신씨(靈光申氏)는 박찬종(朴贊宗)의 처로 시집간 지 3년 만에 남편이 죽었다. 당시 영광신씨는 겨우 20세의 나이로 자식이 없는 상태였다. 그럼에도 예를 다해 장례를 치렀고, 상복을 입는 기간 동안 몸가짐을 엄숙히 하였다. 시아버지가 연로하여 항상 침상에 있었으나 언제나 시아버지의 침상을 따뜻하고 깨끗하게 유지하였고, 맛있는 음식이 있으면...

  • 박창래(朴昌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 박창래는 1930년 3월 여수 지역의 비밀결사 조직이었던 여수공립수산학교 독서회에 참여하여 활동하다 일본 경찰에 체포되어 징역 1년,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았다. 여수공립수산학교 독서회는 1930년 3월 여수 종고산 정상에서 열린 모임에서 발족했는데, 여수 지역의 청년 단체 중 항일 성격을 가진 주요한 단체였다. 박창래는 백인...

  • 박채영(朴采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독립운동가. 박채영(朴采永)은 1930년대 노동자, 농민 중심의 항일 노동 운동을 주도한 인물이다. 당시의 국내외 정세를 정확히 인식하여 노동자, 농민 중심의 항일 민중 의식 고취와 조직화된 저항만이 유효한 항일 투쟁 방법임을 확신하고 항일 노동 운동을 주도하였다. 1934년 1월 일본 경찰에 피체되어 2년의 옥고를 치른 후 1945년 해방될 때까지...

  • 반보기(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사돈끼리 양가의 중간 되는 곳에서 만나 서로의 안부를 주고받는 일. 반보기는 중로(中路) 보기, 중로상봉(中路相逢) 등으로도 부른다. 전통 사회에서 부녀자들은 자유롭게 외출을 할 수 없었다. 특히 출가외인의 신분으로서 친정에 다녀오는 일은 더더욱 어려운 일이었다. 그래서 여수에서도 농번기를 피해 한여름이나 겨울철 하루를 택하거나 추석 같은 명절에 안사돈끼리,...

  • 반성수도안도수도(安島水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금오도와 안도 사이에 있는 물길. 안도수도 일대는 유속(流速)이 최고 1.0Kn 정도로 매우 느릴 뿐만 아니라, 평균수심은 18m 내외를 유지하며 최대 수심은 약 28m 정도이다. 폭은 넓은 곳에서 약 750m 정도이며, 이 해역의 남쪽에 접한 안도에는 천혜의 만이 발달해 있어 유사시 선박들이 안전하게 피항할 수 있는 곳이다. 금오도와 접한 북서 해역에는 암석...

  • 반월리(半月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에 속하는 법정리. 반월은 마을 뒤에 안개가 낄 때 앞바다에서 보면 반달같이 보인다 하여 운중반월(雲中半月)이라고도 하였고, 바닷물이 만수가 되었을 때 지형이 반달 모양 같다 하여 반월이라고도 하였다. 1789년 『호구총수(戶口總數)』에 삼산마을, 내리마을, 반월마을로 나누어져 있었다.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여수군 율촌면 반월리로 통합되었다. 19...

  • 반잠수정 전시관(平和-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율림리에 있는 평화 통일을 위한 교육 전시 공간. 2003년 개관한 북한반잠수정전시관과 2014년 개관한 무기전시관을 평화테마촌으로 조성하여 개관하였다. 북한반잠수정전시관은 잠수정을 이용한 북한의 대남 도발을 일반 국민에게 알리고자 2001년 12월 31일 신축 공사를 시작하여 2002년 8월 29일 준공하였다. 2003년 8월 6일 「여수시 북한반잠수정전시...

  • 반장김유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효자이자 농촌 지도자. 김유석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 출신이다. 네 살 때에 아버지를 여의고 홀어머니 밑에서 성장하였다. 김유석의 어머니는 개가(改嫁)를 하지 않고 밤이면 베를 짜고 낮이면 품팔이나 해초를 뜯어 살림을 꾸려 나갔다. 김유석은 어머니가 몸이 불편하여 음식을 들지 아니하면 며칠이고 같이 굶었을 정도로 효성이 지극하였다. 김유석은 춘궁기에...

  • 반평생 이상을 덕양에서 살아온 허광엽 할머니의 인생여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덕양곱창 식당이 몰려 있는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덕양리 덕양시장 터 2층 슬라브 건물의 아래층에는 덕양2구 경로당이 있다. 이 경로당에는 70~90세 되는 할머니들이 매일 모여서 소일하고 있었다. 먼 객지에서 와서 덕양에서 오랫동안 사신 할머니를 찾으니 금년(2008년) 90세 되는 두 할머니를 가리켰다. 한 할머니는 화양면 출신 90세 진종심 할머니와 동갑인 해주 출신 허광엽...

  • 밤나무와 율촌(-栗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에서 전해 내려오는 ‘율촌’의 지명 유래에 관한 이야기. 율촌(栗村)은 여수반도 북쪽에 자리 잡은 지역으로 기후와 토질이 밤나무가 자라는데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어 옛날부터 밤나무가 많았다고 한다. 그러나 현재의 율촌은 ‘밤나무골’이라고 할 수 없다. 밤나무가 모조리 잘려나갔기 때문이다. 여수문화원이 1992년 발간한 『여수·여천향토사』, 여천군이 1993년...

  • 밤바다에서 비단을 건지다 - 갈치 낚싯배의 하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지역에서 일찍부터 성수기를 누렸던 갯바위 낚시가 최근 들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고대구리’라고 하는 소형기선저인망 어업을 강력하게 금지시키면서 여수를 중심으로 하는 남해안의 낚시가 살아나고 있는데 군내리와 금성리 작금마을의 낚싯배 영업은 오히려 어려워지고 있다. 여수시 도심에 낚시점을 두고 있는 낚싯배 사업자들이 속력이 빠르고 시설이 좋은 최신식 낚시선을...

  • 밤젓전어밤젓(錢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전어 내장으로 담은 젓갈. 전어는 청어목 청어과의 바닷물고기로, 맛이 좋고 많이 잡히기 때문에 중요한 수산 자원에 속한다. 보통 30m 이내의 연안 바다에서 서식하고, 몸길이는 15~31㎝, 산란 시기는 3~8월이다. 방언으로 대전어·엿사리·전어사리·새갈치 등으로 불린다. 여수 지역에서는 전어구이, 전어뼈꼬시, 전어젓갈이 유명하다. 전어는 가을이 제철로, 젓...

  • 방답진 군관청돌산 군관청(突山軍官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조선시대 해안 방비를 담당한 관청.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는 방답진 설치 이후에 공공건물로 아사향청(衙舍鄕廳), 순교청(巡校廳), 장교청, 서기청, 형리청, 사령청, 취수방(吹手房) 등 관아가 있었던 곳이며, 그 중 하나가 군관청이다. 방답진은 전라좌수영 관하의 첨사진으로 1487년(성종 18)에 창설되어 1895년(고종 32)에 폐지되...

  • 방답진(防踏鎭)방답첨사진(防踏僉使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523년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설치한 수군 진(陣). 방답첨사진은 지금의 돌산읍 군내리에 있었던, 왜적의 침입을 방어하기 위해 설치된 최일선 수군거진(水軍巨鎭)이었다. 원래 돌산은 고려시대까지는 돌산현으로 독립된 행정단위를 이루고 있었다. 그러나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한 후 여수현과 함께 폐현시켜 순천부의 일개 면으로 귀속시켜 버렸다. 1523년(중종 18) 전라좌수영...

  • 방답진성(防踏鎭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조선 중기 석축성. 방답진성은 돌산도의 최남단에 자리하고 있다. 그 앞바다는 요형(凹形)의 만을 이루고 있다. 그 앞에 다시 송도가 가로막고 있어 천연의 양항을 이루고 있다. 왜구가 들어오는 길목이면서 왜구 방비의 요충지이다. 돌산포만호진(고돌산진)은 내륙과 접근되어 있어 왜구의 방비를 최전방으로 배치할 필요가 있었다. 이에 돌산포만호진을 폐하...

  • 방답진의 군관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방답진(防踏鎭) 군관청(軍官廳)은 1987년 9월 18일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155호로 지정되었다. 이곳 군내리는 방답진 설치 이후에 아사향청, 순교청(巡校廳), 장교청, 서기청, 형리청, 사령청, 취수방 등 관아가 있었던 곳이며, 이 가운데 하나가 군관청이다. 방답진은 전라좌수영 관할하의 첨사진으로 1523년(성종 18)에 창설되어 189...

  • 방답진의 이야기를 전해 주는 군내리의 지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방답진(防踏鎭)은 1523년(중종 18)에 설치되어 임진왜란 때 최전방에서 전란의 위기에서 나라를 구했던 전라좌수영 휘하의 첨사진이었다. 1896년 돌산군 창설 때까지 374년이나 되는 오랜 기간에 조선 수군의 진이었다. 군내리에는 지금도 방답진 당시의 많은 지명들이 그대로 남아서 나라를 구했던 선조들의 이야기와 생활상을 전하고 있다. 방답진...

  • 방답첨사진(防踏僉使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523년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설치한 수군 진(陣). 방답첨사진은 지금의 돌산읍 군내리에 있었던, 왜적의 침입을 방어하기 위해 설치된 최일선 수군거진(水軍巨鎭)이었다. 원래 돌산은 고려시대까지는 돌산현으로 독립된 행정단위를 이루고 있었다. 그러나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한 후 여수현과 함께 폐현시켜 순천부의 일개 면으로 귀속시켜 버렸다. 1523년(중종 18) 전라좌수영...

  • 방송(放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개인이나 조직이 기계의 도움으로 익명의 집단 혹은 대중에게 음성과 영상을 통해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을 수행하는 대중매체의 총칭. 방송은 적절한 수신 장치를 갖춘 불특정 다수의 대중이 동시에 청취하거나 시청할 수 있도록 오락·정보·교육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보급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한국의 방송은 일제강점기인 1927년 2월 일제에 의해 경성방...

  • 방왜축제(防倭築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만 앞 장군도와 돌산도를 잇는 수중 석축. 장군도는 여수시 중앙동 산1번지를 이루는 무인도로 섬의 주위가 600m 정도밖에 되지 않은 작은 섬이다. 대나무가 많아 대섬[竹島]으로도 불린다고 알려졌으나 장군도에 대나무는 없다. 죽도는 대섬을 한자로 음차한 이름이다. 대나무가 많은 섬으로 해석되는 경우가 많지만 대나무의 마디마디가 이어져 있는 것처럼 육지...

  • 방죽포해수욕장(防竹浦海水浴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해수욕장. 조선시대 죽포리 지역에 간척지를 만들려고 방죽을 막고 방풍림을 조성하게 되면서 방죽에 모래가 쌓여 해수욕장이 되었다고 한다. 방죽포해수욕장은 송림과 입자가 고운 모래로 1970년대부터 유명해졌으나, 교통이 불편하여 이용객이 많지 않았다. 1984년 돌산대교의 개통과 도로포장 등으로 교통이 편리해지면서 여름철에는 많은 인파로 붐비는 해...

  • 방죽해수욕장방죽포해수욕장(防竹浦海水浴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해수욕장. 조선시대 죽포리 지역에 간척지를 만들려고 방죽을 막고 방풍림을 조성하게 되면서 방죽에 모래가 쌓여 해수욕장이 되었다고 한다. 방죽포해수욕장은 송림과 입자가 고운 모래로 1970년대부터 유명해졌으나, 교통이 불편하여 이용객이 많지 않았다. 1984년 돌산대교의 개통과 도로포장 등으로 교통이 편리해지면서 여름철에는 많은 인파로 붐비는 해...

  • 방풍재림(防風災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바람과 재해로부터 토지와 임야, 마을을 보호하기 위해 조성한 숲. 방풍재림은 방풍림과 방재림을 말한다. 방풍림은 바람의 피해를 막기 위해 조성된 숲을 말하며 방재림은 재해를 막기 위해 조성된 숲이란 의미이다. 여수 지역 방품재림은 바다를 끼고 있는 지정학적 특성으로 인해 해안 방재림의 특성이 강하다. 해안 방재림은 바다에서 발생하는 해일과 풍랑에 의한 피해...

  • 배낭기미이목리(利木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에 속하는 법정리이자 행정리. 본래 ‘배낭기미’라 불리던 마을이다. 우리말 고어(古語)에 ‘크다’라는 뜻의 ‘’과 바닷가란 뜻의 ‘기미’가 더해져 ‘기미 〉 뱃기미 〉 배기미 〉 배나무기미 〉 배낭기미’로 변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를 한자로 ‘배나무+구미’라는 뜻으로 이목구미(梨木九味)라고 표기하였으며, 이것이 이목리의 유래가 되었다. 1914년 일제의 행...

  • 배동신(裵東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를 중심으로 활동한 현대 화가. 1920년 광주 출생으로 17세에 그림 공부를 위해 일본에 유학했다. 1939년부터 1944년까지 일본 가와바타 미술학교를 졸업했다. 1943년 일본 자유미술작가협회 공모전 입상하여 정회원으로 등단하여 본격적인 화가로서의 길을 걷는다. 해방 후 귀국하여 당시 불모에 가깝던 한국수채화단의 새로운 영역을 확대하는 역할을 했다. 1947년 광...

  • 배세동(裵世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독립운동가. 배세동(裵世彤)은 전라남도 여수 출신이지만 1919년 당시 전라북도 김제군 수류면 구월리에 살고 있었다. 1919년 3월 13일 전주 독립 만세 운동에 참여한 후인 같은 월 20일 전도명(田道明)·전도근(田道根)·전부명(田富明)·이병섭(李秉燮)·김성수(金成守) 등 8명과 함께 전라북도 김제시 금산면 원평리에서 장날을 기하여 만세 운동을...

  • 배흥립(裵興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활동한 무신.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백기(伯起), 호는 동포(東圃). 대사간 배규(裵規), 좌사간 배한(裵閑), 판서 배진손(裵晉孫) 등의 조상을 가진 이름 있는 가문 출신이었으며, 아버지 배인범(裵仁範)은 영산현감을 지냈다. 배흥립은 1546년(명종 1) 전라북도 정읍의 고부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무예에 뛰어났던 배흥립은 약관의 나이에...

  • 백금만(白金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안도리 북동쪽에 있는 내해. 자세한 명칭유래는 알 수 없으나, 백금만 사빈의 모래가 희고 반짝인다는 뜻으로, 이를 한자화 한 백금이라는 명칭에서 유래되었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중성화산암류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최고봉인 중앙의 상산[207m]을 비롯하여 섬 전체가 산지를 이루나, 비교적 경사가 완만하다. 안도의 주도격인 동쪽 섬과 서쪽 섬이 ‘서고지’...

  • 백금포해수욕장안도해수욕장(安島海水浴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안도리에 있는 해수욕장. 인공이 가미되지 않은 자연 상태 그대로 주변 경관과 고운 모래로 이루어진 유명한 해수욕장이다. 최근에는 여객선이 기항하는 마을에서 해수욕장까지 도로가 개설되어 차량으로 접근할 수 있어졌다. 가족 단위로 조용한 피서를 즐기기에 좋은 해수욕장이다. 안도해수욕장은 면적 5,100㎡, 백사장 길이 255m, 폭 20m로 이루어진 해수욕장이며,...

  • 백기(伯起)배흥립(裵興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중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활동한 무신.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백기(伯起), 호는 동포(東圃). 대사간 배규(裵規), 좌사간 배한(裵閑), 판서 배진손(裵晉孫) 등의 조상을 가진 이름 있는 가문 출신이었으며, 아버지 배인범(裵仁範)은 영산현감을 지냈다. 배흥립은 1546년(명종 1) 전라북도 정읍의 고부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무예에 뛰어났던 배흥립은 약관의 나이에...

  • 백기통곡단(白旗痛哭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에서 고종과 순종의 장례식에 통곡단을 조직하여 참석한 사건. 1864년 16세의 어린 나이로 조선왕조 제26대 왕에 등극한 고종은 헤이그밀사사건으로 1907년 퇴위하기까지 43년 동안 실로 내우외환이 겹치는 국난 가운데서 초의한식(草衣寒食)으로 편할 날이 없다가 1919년 1월 일본인에 의한 독살설이 나도는 가운데 서거하였다. 1919년 3월 3일의 고종의...

  • 백도(白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삼산면에 있는 군도(群島). 백도라는 이름은 온통 하얗게 보인다고 해서 붙여졌다는 설과, 섬의 수가 100개에서 하나가 모자란 99개이기 때문에 ‘일백 백(百)’자에서 ‘하나 일(一)’자를 빼 ‘백도(白島)’로 했다는 두 가지 설이 있지만 실제로는 39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무인군도이다. 전설에 의하면 옥황상제의 아들이 아버지의 노여움을 받아 이 세상으로 내려와 다시...

  • 백도로 돌아간 돛단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도에서 동쪽 방향으로 24㎞ 떨어진 백도는 병풍처럼 아름답게 펼쳐져 있는 무인절경의 섬이다. 동력선이 나오기 전에는 서도 사람들은 돛단배를 타고 이 섬으로 고기잡이하러 나간다. 마을로 돌아올 때 바다 위에 떠 있는 돛단배가 햇살에 비칠 때면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답다. 거문도 출신의 유학자 김유(金瀏)[1814~1884]가 지은 『귤은재집(橘隱齋集)』에 거문도 삼호팔경(三湖八景...

  • 백량(伯良)공은(孔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후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으로 유배된 문신. 본관은 곡부(曲阜). 자는 백량(伯良), 호는 고산(孤山). 공은은 원나라에서 공민왕과 결혼한 노국공주를 따라 수행원으로 와서 귀화하여 곡부 공씨의 시조가 되었으며, 공자의 52대손 창원백(昌原伯) 공소(孔紹)의 손자이다. 공은은 1380년(우왕 6) 문과에 급제하여 벼슬길에 나가 고려 멸망 무렵에는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에...

  • 백리섬섬길(百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신복리에서 고흥군 영남면 우천리까지 열한 개 해상 교량으로 연결 예정인 도로. 백리섬섬길은 전라남도 여수에서 고흥 간 거리인 ‘100리[백 리]’에 섬과 섬을 잇는 바닷길이라는 의미로 붙인 이름이다. 전라남도에서는 2020년 1월 23일부터 15일간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신복리에서 고흥군 영남면 우천리 간 39.1㎞[해상 교량 11개]...

  • 백산봉송고산(松高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유송리에 있는 산. 확실한 유래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산 아래 마을 이름이 송고(松高)여서 송고마을의 뒷산이란 뜻에서 유래한 것으로 보인다. 금오도에서는 매봉산으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산 정상을 중심으로 사방의 경사가 가파르며, 북쪽 송고와 남쪽 불무골 쪽으로는 하천과 취락, 그리고 농경지가 분포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기반암인 화강암이 차별 침식에 의해 노출...

  • 백야곶(白也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안포리에 있는 곶. 백야곶은 호남정맥이 지나는 순천 계족산에서 분기한 여수기맥의 끝자락에 위치한 곶으로서 예로부터 백야도와 연결되는 나루터가 있었던 곳이다. 계두수도에 접한 백야곶은 간석지가 넓게 발달하여 오래전부터 꼬막·새조개 등 양식업이 발달하였으며, 백야도와 연결되는 나루에는 도진취락이 발달하였다. 백야곶이 알려지게 된 것은 조선시대 외적 방어를 위해...

  • 백야곶 봉수대(白也串烽燧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장수리와 안포리 사이 봉화산에 있는 조선시대 봉수대. 봉수는 변방 국경의 긴급한 상황을 중앙 또는 변경의 기지에 알리는 군사상 목적으로 설치된 통신 수단이다. 적이 침입했을 때 현지에서 직접 전투를 담당한 군사적 고지(高地)이기도 하다. 백야곶 봉수대는 화양반도에서 백야도를 왕래하는 관문으로 기능했을 것으로 판단된다. 백야곶 봉수대에 대해서는 기록이 남아 있...

  • 백야곶목장감목관선정비군(白也串牧場監牧官善政碑群)화동목관 선정비군(華東牧官善政碑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화동리에 있는 조선 후기의 백야곶목장[곡화목장] 감목관들의 선정비. 화양면 화동리 여수화양고등학교 앞 도로가의 느티나무 숲에 있다. 비의 형식을 갖춘 비석 입비(立碑) 3기는 도로가에 나란히 세워져 있다. 향좌로부터 높이 130㎝, 폭 40㎝의 "행감목관구후준원구민선정비(行監牧官具侯駿遠救民善政碑)", 높이 110㎝, 폭 40㎝인 "행감목관김후학례영세불망비(行...

  • 백야대교(白也大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안포리와 화정면 백야리를 연결하는 다리. 백야대교는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안포리와 화정면 백야리 사이에 건설된 다리로, 2000년 6월에 착공하여 2005년 4월 14일 준공되었다. 백야도를 연결하는 다리의 특성과 용도를 가장 잘 나타낼 수 있도록 ‘백야대교’라고 이름 붙였다. 길이는 325m, 폭은 12m이다. 주탑 없이 아치로 상부를 지탱하는 주전자 손...

  • 백야도(白也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는 섬. 백야도는 우리말 이름으로 흰 섬이다. 섬의 주봉인 백호산 정상의 바위들이 하얀 색을 띄어서 섬이 하얗게 보인다고 하여 지어진 이름이다. 하얀 색 바위의 모습이 호랑이를 닮아서 백호산이라는 이름이 지어져 한때는 백호도라고 부르기도 했다. 백호산[285m]이 있고, 산의 정상 부분은 산세가 험하나 산록부는 완만한 경사를 이루어 농경지와 취락이...

  • 백야도 조개더미(白也島貝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에 있는 신석기시대 조개더미. 조개더미란 수렵·어로·채집으로 생계를 유지해온 선사시대의 인류가 식료로 채집한 조개를 먹은 뒤 버린 껍질이 쌓여 이루어진 퇴적층 유적으로 패총(貝塚)이라고도 한다. 조개더미 안에는 조개 껍질 외에도 당시의 인류가 잡아먹은 동물이나 물고기의 뼈, 실생활에 사용되다가 버려진 토기·석기·골각기들, 일상생활에서 남겨진 재 등도 버...

  • 백야도 조개무덤백야도 조개더미(白也島貝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에 있는 신석기시대 조개더미. 조개더미란 수렵·어로·채집으로 생계를 유지해온 선사시대의 인류가 식료로 채집한 조개를 먹은 뒤 버린 껍질이 쌓여 이루어진 퇴적층 유적으로 패총(貝塚)이라고도 한다. 조개더미 안에는 조개 껍질 외에도 당시의 인류가 잡아먹은 동물이나 물고기의 뼈, 실생활에 사용되다가 버려진 토기·석기·골각기들, 일상생활에서 남겨진 재 등도 버...

  • 백야도 조개무지백야도 조개더미(白也島貝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에 있는 신석기시대 조개더미. 조개더미란 수렵·어로·채집으로 생계를 유지해온 선사시대의 인류가 식료로 채집한 조개를 먹은 뒤 버린 껍질이 쌓여 이루어진 퇴적층 유적으로 패총(貝塚)이라고도 한다. 조개더미 안에는 조개 껍질 외에도 당시의 인류가 잡아먹은 동물이나 물고기의 뼈, 실생활에 사용되다가 버려진 토기·석기·골각기들, 일상생활에서 남겨진 재 등도 버...

  • 백야도 패총백야도 조개더미(白也島貝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에 있는 신석기시대 조개더미. 조개더미란 수렵·어로·채집으로 생계를 유지해온 선사시대의 인류가 식료로 채집한 조개를 먹은 뒤 버린 껍질이 쌓여 이루어진 퇴적층 유적으로 패총(貝塚)이라고도 한다. 조개더미 안에는 조개 껍질 외에도 당시의 인류가 잡아먹은 동물이나 물고기의 뼈, 실생활에 사용되다가 버려진 토기·석기·골각기들, 일상생활에서 남겨진 재 등도 버...

  • 백야도등대(白也島燈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는 불을 밝혀 항해에 도움을 주는 시설. 화정면 백야도 인근 해상을 항해하는 선박의 위치와 항로 결정, 위험물과 장애물에 대한 경고는 물론, 좁은 수로 또는 항로의 한계 등을 알려주고, 육지의 원근, 소재, 위험 장소를 알리거나 입항 선박에 항구 위치를 알려 주는 항로 표지의 일종이다. 남해안은 많은 어선이 고기잡이를 하기 위해서 왕래하는데, 날씨...

  • 백야리(白也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에 속하는 법정리. 횐섬 백야도에는 백야리와 와달과 신기마을로 이루어진 화백리가 있는데, 백야도의 큰 마을인 백야리에는 동쪽의 끝 마을인 ‘동머리’와 ‘막’, 백야마을의 태를 묻었다는 ‘안투골’, 샘이 있었던 ‘새미꼴창’, ‘돌아지기’라는 돌아가는 길모퉁이, ‘솔고지’, 표면이 미끄럽다는 ‘지름바구’, 소들이 놀던 ‘쇠마당’, 긴 꼬리모양의 섬 ‘오랑지’ 등의...

  • 백야리 백야 당산제(白也里白也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 백야마을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기 위해 지내는 마을 제사. 화정면 백야리 백야 당산제는 매년 삼월 삼짇날에 마을 공동으로 모시는 제사이다. 모시는 신격은 마을의 수호신으로, 이를 특별히 부르는 말은 없다. 다만 마을의 수호신에게 제를 지냄으로써 한 해 동안 마을이 편안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제주는 제를 주관하여 지내는 사람으로 초헌관, 아헌관...

  • 백야리 화백 당산제(白也里華白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 화백마을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기 위해 지내는 마을 제사. 화정면 백야리 화백 당산제는 음력 3월 3일 오전 9시에서 10시 사이에 주민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화백마을의 당산제는 이웃마을인 백야마을과 함께 음력 3월 3일에 ‘리민의 날’ 행사와 병행하여 지냈는데 2006년에는 백야대교 준공식 날에 맞춰서 양력 4월 14일에 제를 지냈다....

  • 백야봉옥정산(玉井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는 산. 산의 모양이 백석(白石)으로 깎아 세운 것 같아 바라보면 청운(靑雲) 같고, 가서 보면 옥정(玉井) 같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산정부에는 차별침식에 의한 잔구성 암봉들이 발달해 있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중성화산암류가 풍화된 육산으로, 산 전체의 경사가 가파른 편이다. 토양은 신생대 제4기 고온다습한 기후환경에서 만들어진 적...

  • 백야산성(白也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었던 조선 중기 목장성. 백야산성의 축조 연대는 확실하지 않다. 『문화유적총람』과 『여수·여천향토지』에 의하면 1592년(선조 25)에 이순신이 전라좌수사로 임명받고 임진왜란이 일어날 것을 예상하여 백호산 정상을 중심으로 쌓은 성이라고 전해진다. 백야산성은 백호산 정상과 중턱 주위 능선을 둘러싸고 있다. 백호산정은 현재 화정면사무소 터가 있는 백야...

  • 백원충전(柏原忠典)박용수(朴容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독립운동가. 박용수(朴容守)는 1922년 5월 19일 전라남도 여수군 여수읍 고소리에서 태어났다. 일본식 이름은 백원충전(柏原忠典)이다. 여수공립수산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던 1942년 7월 27일 여름방학 동안 여수읍 신월리의 해군 비행장 부지 정리 작업장에 근로보국대(勤勞報國隊)로 참가하라는 당국의 방침이 전해지자 재학생들과 함께 불참을 선언하...

  • 백인렬(白仁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전라남도 여수 출신의 독립운동가. 광주 학생 항일 운동이 전국으로 파급되면서 각 급 학교에서는 독서회 형태의 항일 비밀 결사 조직이 결성되기 시작하였다. 이에 당시 여수공립수산학교(麗水公立水産學校)에 재학 중이던 백인렬(白仁烈)도 1930년 3월 정보한, 윤경현, 이용기, 김양호, 오놀보, 정재석, 정학조, 진자미 등과 함께 여수 등대산(燈臺山)에서 비밀 결사인 독서회의...

  • 백조고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에서 겨울을 나는 오리과에 속한 새. 날개 길이 49~55㎝, 꽁지 길이 14~17.5㎝, 몸무게 4.2~4.6㎏이다. 몸 빛깔은 암수 모두 순백색이고, 부리는 노란색이다. 아랫부리는 검은색이다. 눈조리개는 짙은 갈색이고, 다리는 검은색이다. 5~6월 한배에 3~5개의 알을 낳는다. 먹이는 민물에 사는 수생식물의 뿌리나 식물 열매, 작은 동물, 곤충 등을 먹고...

  • 백종백중(百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행해지는 보름 명절의 하나. 백중은 음력 7월 15일을 말한다. 원래는 백종(百種)이었고, 중원(中元) 혹은 망혼일(亡魂日)이라는 다른 이름도 있다. 백종은 이 무렵에 과실과 소채(蔬菜)가 많이 나와 옛날에는 100가지 곡식의 씨앗을 갖추어 놓았다는 데서 유래되었다. 이때는 달과 태양과 지구의 위치가 일직선상에 있으면서 달과 지구가 가장 가까운 거리에 놓이게...

  • 백중(百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행해지는 보름 명절의 하나. 백중은 음력 7월 15일을 말한다. 원래는 백종(百種)이었고, 중원(中元) 혹은 망혼일(亡魂日)이라는 다른 이름도 있다. 백종은 이 무렵에 과실과 소채(蔬菜)가 많이 나와 옛날에는 100가지 곡식의 씨앗을 갖추어 놓았다는 데서 유래되었다. 이때는 달과 태양과 지구의 위치가 일직선상에 있으면서 달과 지구가 가장 가까운 거리에 놓이게...

  • 백천식당(白泉食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중앙동에 있는 일식 전문 음식점. 백천식당은 1958년 김진한이 개업하였고, 1989년 7월 현재의 주인 배홍일이 인수하였다. 점심 메뉴는 계절에 따라 가격이 유동적이며, 기본 메뉴로는 백천정식, 일식정식, 한정식이 있다. 백천식당 맛의 비결은 갓 잡은 싱싱한 해산물을 주재료로 자격증을 갖춘 30년 경력의 주인이 직접 요리를 하는 데 있으며, 특히 미식가들이 즐겨...

  • 백초농악백초풍물(白草風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창무리 백초마을에 전승되던 농악놀이. 백초마을에 전해 내려오는 진중농악은 임진왜란 때 전라좌수영에 소속된 장병들이 왜적을 맞아 싸우면서 포를 쏴 적을 무찔렀을 때 고시(鼓施)를 알리는 농악을 쳐 임진왜란과 이순신 장군을 연상하게 하는 농악이다. 일반 농악은 오체질굿, 오방진굿, 짝바름굿, 십자행굿, 풍년굿 등으로 전개되지만 진중농악은 행군굿, 훈련굿, 진중굿...

  • 백초초등학교(白草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우두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서로를 인정하며 예절 바른 학생, 스스로 공부하는 슬기로운 학생,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즐거운 학생, 취미와 특기를 살려 멋있는 학생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68년 7월 1일 돌산북국민학교 백초분교장으로 설립 인가를 받아 9월 3일 개교하였다. 1969년 3월 1일 백초국민학교로 승격하였고, 1996년 3월 1일 백초...

  • 백초초등학교 우두분교장(白草初等學校牛頭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우두리에 있었던 공립 초등학교 분교장. 내 고장 내 나라에 자긍심을 갖는 어린이, 스스로 학습할 줄 아는 어린이, 자신의 개인기를 키우는 어린이, 정보를 활용할 줄 아는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였다. 1938년 돌산공립심상학교 부설 우두간이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았다. 1943년 6월 4일 돌산공립국민학교 부설 우두간이학교로 이름이 바뀌었고, 1978년 3...

  • 백초풍물(白草風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창무리 백초마을에 전승되던 농악놀이. 백초마을에 전해 내려오는 진중농악은 임진왜란 때 전라좌수영에 소속된 장병들이 왜적을 맞아 싸우면서 포를 쏴 적을 무찔렀을 때 고시(鼓施)를 알리는 농악을 쳐 임진왜란과 이순신 장군을 연상하게 하는 농악이다. 일반 농악은 오체질굿, 오방진굿, 짝바름굿, 십자행굿, 풍년굿 등으로 전개되지만 진중농악은 행군굿, 훈련굿, 진중굿...

  • 백호도백야도(白也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는 섬. 백야도는 우리말 이름으로 흰 섬이다. 섬의 주봉인 백호산 정상의 바위들이 하얀 색을 띄어서 섬이 하얗게 보인다고 하여 지어진 이름이다. 하얀 색 바위의 모습이 호랑이를 닮아서 백호산이라는 이름이 지어져 한때는 백호도라고 부르기도 했다. 백호산[285m]이 있고, 산의 정상 부분은 산세가 험하나 산록부는 완만한 경사를 이루어 농경지와 취락이...

  • 백화봉옥정산(玉井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리에 있는 산. 산의 모양이 백석(白石)으로 깎아 세운 것 같아 바라보면 청운(靑雲) 같고, 가서 보면 옥정(玉井) 같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산정부에는 차별침식에 의한 잔구성 암봉들이 발달해 있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중성화산암류가 풍화된 육산으로, 산 전체의 경사가 가파른 편이다. 토양은 신생대 제4기 고온다습한 기후환경에서 만들어진 적...

  • 뱃골의 모래밭 이곡명사(梨谷明沙)는 비행장이었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뱃골은 골짜기에 돌배나무가 많아 붙여진 이름(또는 배가 계곡 사이로 다니는 데서 유래한 이름이라고도 함)이며, 뱃골 아래 바닷가는 삼호팔경(三湖八景) 중의 하나인 이곡명사(梨谷明沙)인 모래밭이다. 뱃골은 현재 서도리의 중심지인 돌팽이에 마을이 형성되기 전부터 있었던 마을이다. 이곳을 일제는 비행장으로 사용하여 침략 전쟁의 전초기지로 활용했음을 서도 주민 이대춘[73세]은 생생히...

  • 벅수골놀이패 벅수골(-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광무동에 있는 놀이패 문화 단체. 놀이패 벅수골은 쏟아져 들어오는 외래문화 가운데 퇴폐적·향락적인 요소들을 배격하고 우리의 전통 속에 깃들어 있는 민중문화의 건강함을 배우며, 나아가 올바른 문화를 연구하고 이를 여수 지역에 널리 보급함을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놀이패 벅수골은 1988년에 여수·여천에서 만들어진 지역 최초의 문화패로서 여수 민·청 산하 문화공간으로 개...

  • 벌통수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전해지는 의병들의 슬기로 왜군에 승리했다는 이야기. 전라남도 순천시 해룡면 신성리에 있는 왜교성(倭橋城)은 정유재란 당시 왜군 장수 고니시 유키나가[小西行長]가 쌓은 일본식 성이다. 1598년 9월부터 11월에 걸쳐 조선과 명나라의 수륙연합군은 왜교성에 진을 치고 있던 고니시 유키나가의 왜군을 섬멸하기 위해 육지와 바다 두 방면에서 동시에 공격을 하였는데 이것을...

  • 법부대신비신기선 영세불망비(申箕善永世不忘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조선 말기 법부대신 신기선의 비. 신기선은 갑신정변 후 개화당과 가까이 지냈다는 이유로 고금도와 흥양현 여도에서 유배 생활을 하였다. 그러다 갑오개혁 후 법부대신으로 등용되었을 때, 섬사람들이 행정 구역을 정비하는 것이 좋겠다는 이도재의 건의를 받아들여 완도군, 지도군과 함께 돌산군이 창설되었다. 이때 신기선이 결정적인 역할을 하여 군민들이 그...

  • 벨라지오 관광호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학동에 있는 관광호텔. 2012여수세계박람회 개최를 앞두고 (주)벨라지오 관광호텔 대표 김현철이 2003년도에 준공하였다. 벨라지오 관광호텔은 여수시 학동 선소 해변 앞 용기공원 인근에 확 트인 가막만과 주변 야간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2012여수세계박람회를 앞두고 박람회지원시설로서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설립하였다. 2...

  • 벼락맞은 이무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삼산면 초도리 의성마을에 있는 붉은 절벽과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삼산면 초도리 의성마을에서 잠등을 넘어 멸처무를 지나 여마지미 끝에 가면 붉은색을 띤 절벽이 있고, 그 절벽에서 약 20m 떨어진 곳에 50~60m 높이의 하늘을 향해 우뚝 솟은 돌기둥이 있는데, 이곳은 예로부터 벼락을 맞은 곳이라는 전설이 전한다. 「벼락맞은 이무기」는 김충석에게서 채록하였...

  • 벽송정공원(碧松亭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군내리에 있는 근린공원. 조선시대 수군의 전초 기지였던 방답첨사진(防踏僉使鎭)의 관리들이 망궐례(望闕禮)를 올리던 곳으로 망곡간이란 이름으로 전해왔다. 국상을 당했을 때 직접 조문을 가지 못한 관속 또는 백성들이 북쪽을 바라보며 곡을 하던 곳이었으나, 어느 때인가 폐지되었다. 1908년 마을 유지 아홉 명이 옛 정자 터에 지금의 벽송정을 건립하였으며, 여객선...

  • 변국간 선정비(卞國幹善政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군자동 여수 진남관에 있는 조선 중기 전라좌수사 변국간의 선정비. 변국간 선정비는 임진왜란 4년 전인 1588년(선조 21)에 전라좌수영 백성들이 변국간의 선정을 기리기 위하여 세웠다. 새로 만들어진 비좌와 장식이 없는 단순한 비갓으로 되어 있다. 비석에 "수사변공국간선정비만력십육년육월일(水使卞公國幹善政碑萬曆十六年六月日)"이라 쓰여 있다. 비각 안에 보관되어 있으나...

  • 병의원(病醫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병든 사람을 진단하고 치료하거나 질병의 예방과 재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 및 시설. 의료 기관은 의료법상 규정된 종합 병원·병원·치과 병원·한방 병원·의원·치과 의원·한의원·조산소 등을 가리킨다. 이 중 종합 병원은 의사 및 치과 의사가 의료를 행하는 곳으로서 입원 환자 80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고 진료 과목이 적어도 내과·일반외과·소아과·산부...

  • 병풍도광도(廣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삼산면 손죽리에 있는 섬. 1917년 경 사람이 처음으로 입도하여 살았다고 전한다. 명칭은 넓은 곳이라는 뜻인 너푸리란 이름으로 전해져 왔다. 너풀이는 한자로 사림도라 하였다는데, 사는 네[四] 개란 뜻이며 림은 수풀 림(林)으로 의역한 결과이다. 본래는 병풍도라 불려 오다가 그 뒤 이 섬 주위의 조그만 섬에 비해 넓다고 해서 광도라 하였다. 최고봉은 243m이다....

  • 보건의료(保健醫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이루어지는 국가, 지방 자치 단체, 보건 의료 기관이 국민의 신체적·정신적 건강 증진을 위해 행하는 제반 활동. 보건의료는 크게 공적 영역과 민간 영역으로 나뉜다. 공적 영역은 중앙 정부나 지방 자치 단체가 중심이 되며 보건소를 중심으로 한 공중 보건과 보건 사업이 여기에 해당한다. 민간 영역은 사설 의료 기관이 주가 되며 대학 병원과 의원을 비롯한 의료 기관들...

  • 보군창(補軍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중기 전라좌수영 내에 있던 공창. 보군창(補軍倉)은 1673년(현종 14)에 절도사 원상(元相)이 창건하였고, 1767년(영조 43) 절도사 김종만(金鍾萬)이 중창하였다....

  • 보니암 터(普尼庵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 가장리에 있는 옛 절터.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 관내에는 현존하는 사찰은 하나도 없으며, 불교유적이라고는 몇 개의 암자 터만 남아 있을 뿐이다.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은 일찍부터 불교를 숭상해 온 지역으로 여겨지지만, 현존하는 사찰은 하나도 없고 수암산에 보리암, 사림산에 성국암, 신촌마을 뒤에 관음사 등의 절터와 앵무산 암자 터, 어리암의 암자 터가 남아...

  • 보돌해(保突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와 고흥군 고흥반도 사이에 있는 바다. 백야도와 고흥반도 사이의 바다 중앙에 뽀똘섬[보돌여: 봇돌]이 있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보돌해 주변에는 사도·하화도·개도 등을 비롯하여 많은 섬들이 흩어져 있으며, 보돌해에서 여자만으로 가는 길목에 적금수도가 있다. 보돌해 내의 수심은 10~15m이며, 유속은 1.5Kn 내외이다. 기후는 북태평양에서 유입되는...

  • 보름제오림동 신흥 당산제(五林洞新興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오림동 신흥마을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기 위해 지내는 마을 제사. 오림동 신흥 당산제는 음력 1월 15일 0시에 마을 입구에 있는 당산에서 지낸다. ‘보름제’라고도 한다. 지금까지 중단된 적은 없으며, 당산제를 지내는 시각도 예전과 동일하다고 한다. 하지만 예전에 비하면 많이 간소화 되었으며, 사람들의 참여율도 낮아지고, 금기도 약해졌다. 지금은 메를 올리...

  • 보험(保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이루어지는 동일한 유형의 우연한 사고 발생 위험에 대비하여 공동의 재산을 비축하고 사고 발생 시 그 공동 재산에서 일정액의 손해를 보상하는 제도. 우리나라의 경우 근대적 의미의 보험이 성립한 것은 1876년 이후이다. 외국상사, 특히 타운센드상회 등 영국 보험회사 대리점이 대거 설치되었고, 일본도 1880년 동경해상보험주식회사가 제일은행 부산지점에 대리점을 개설...

  • 보호수(保護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보호 대상으로 지정한 나무. 「산림법」 제67조에 의하면 보호수란 보호할 가치가 있다고 인정하여 시장, 도지사 또는 지방산림관리청장이 지정한 거목, 노목, 희귀목을 말한다. 수령 100년이 넘은 나무들로, 고사 및 전설이 담긴 수목이나 특별히 보호 또는 증식 가치가 있는 수종이 대상이다. 여수시에는 느티나무, 팽나무, 해송, 후박나무, 서어나무, 이팝나무 등 2...

  • 복로꼬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해역에서 채취되는 패류. 사새목 꼬막조개과의 연체동물로 이매패류에 속한다. 화석이나 조개더미에서 많이 발견된다. 한국·일본·인도양·서태평양 등에 분포한다. 고막·고막조개·안다미조개라고도 하며, 한자어로는 감(蚶)·복로(伏老)·괴합(魁蛤) 등으로 불린다. 꼬막은 정약전의 『자산어보』에 살이 노랗고 맛이 달다고 했으며, 임금님 진상품으로 쓰였다고 전해진다. 『신증동국여...

  • 복산리(福山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을 복되게 하기 위하여 만든 산이 있으므로 조산 또는 복산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복산리의 조산마을에는 전주이씨와 창녕성씨, 대곡마을에는 밀양박씨와 달성서씨, 마산마을은 해주오씨, 달천마을에는 김해김씨·창원황씨·상주박씨, 섬달천에는 경주김씨와 경주최씨가 처음 들어온 입향조로 알려지고 있는 성씨들이다. 본래 여천군 덕안면 지역으로서 1914...

  • 복산리 고인돌군(福山理支石墓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복산리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군.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 복산리 지석묘군복산리 고인돌군(福山理支石墓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복산리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군.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 본산성(本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 본산에 있는 고대 석축 산성. 본산성에 대한 축성이나 사용 기록은 확인되지 않는다. 다만, 축성 기법으로 볼 때 백제 시기에 쌓은 성곽과 흡사하여 초축 연대를 백제 시기로 볼 수 있다. 그러나 성 안에서 발견된 토기류는 통일신라시대의 토기로 추정되고 있어 초축 연대를 정하는데 어려움이 있다. 본산성은 과녁산성, 수죽산성과 함께 죽포산성지를 이룬다. 3...

  • 본영 귀선전라좌수영 거북배(全羅左水營 -)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중앙동 이순신광장에 복원한 전라좌수영 거북배. 전라좌수영 거북배는 청해진선박연구소에서 제작하였다. 여수시는 거북배의 최초 창제지로서, 시민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임진왜란 관련 유적지와 연계하여 지역의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각종 사료를 바탕으로 전라좌수영 거북배를 직접 복원하였다. 전라좌수영 거북배 학술 조사와 자문회의 결과를 토대로 2012년 9월 28일부터...

  • 봉강동(鳳崗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법정동. 구봉산(九鳳山)[388m] 기슭의 언덕에 있다는 데서 봉강동(鳳崗洞)이 유래되었다. 본래 여수군 여수면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봉서리와 국포리가 통합되어 봉산리가 되었다. 1931년 여수면이 읍으로 승격됨에 따라 여수읍 봉산리가 되었고, 1949년 여수읍이 시로 승격됨에 따라 여수시 봉산리가 되었다. 1953년 행정구역 개편에...

  • 봉계주삼동 봉계 매구(珠三洞鳳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주삼동 봉계마을에서 질병을 막기 위하여 명절과 세시 때 행해온 농악. 여수시 주삼동 봉계마을은 전봉산 아래 봉강(鳳崗)마을과 호랑산 아래 계원(溪原)마을이 1914년부터 합해져 형성되었다. 이 마을에서는 예부터 설·보름·추석 등 명절과 세시 때마다 매구를 쳤다. 1995년 10월 23일 김용린[남, 63세, 상쇠]과 김균두[남, 55세] 등의 제보에 의해 이루어졌다...

  • 봉계동(鳳溪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법정동. 봉강(鳳崗)마을과 계원(溪源)마을을 합하여 봉계동(鳳溪洞)이 되었다. 조선시대 석보창이 있던 지역으로 속칭 석창이라고도 한다. 본래 여천군 쌍봉면(雙鳳面)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봉강리(鳳崗里)·월앙리(月仰里)·계원리(溪源里)·대곡리(大谷里)·월산리(月山里) 등의 각 일부가 통합되어 여천군 쌍봉면 봉계리가 되었다. 1976년 전...

  • 봉계동 고인돌군(鳳溪洞支石墓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군.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받치고...

  • 봉계동 봉강 진세놀이(鳳溪洞鳳崗進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 봉강마을에서 유아기를 넘긴 아이가 있는 집에서 베푸는 마을 잔치. 매년 칠월칠석이면 유아기를 무사히 넘긴 가정에서 음식을 장만하여 마을의 어른들은 대접하는 ‘진세턱’을 냈다. 진세놀이의 연원에 대해서는 알지 못하나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 봉강마을에서는 매년 칠월칠석날 점심 무렵에 해왔다. 진세놀이를 “진세 꼬리를 밟는다.”라고도 한다. 이는 “진세 꼬리를 잘...

  • 봉계동 월앙 줄다리기(鳳溪洞月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 월앙마을에서 정월대보름 다음날에 하는 줄다리기 놀이. 1995년 1월 25일 마을회관 노인당에서 방경택[남, 66세]·박주동[남, 66세]·장종석[남, 55세] 등이 제보한 바에 의하면, 여수시 봉계동 월앙마을에서는 정월대보름 다음날 줄다리기를 실시했는데, 6·25 직후인 1950년대 초까지 하였다. 마을 뒤 전봉산(戰鳳山)에서 발원하는 하천(뒷고랑)을 경계...

  • 봉계동 지석묘군봉계동 고인돌군(鳳溪洞支石墓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군.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받치고...

  • 봉계동 토성(鳳溪洞土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계동 계원마을 뒷산에 있는 통일신라시대 토축 산성. 봉계동 토성에 대한 문헌 기록은 현재 찾을 수 없다. 1986년에 간행된 『문화유적총람』에는 ‘토성 주삼동 봉계리 석창성지 동북쪽 야산에 있음. 기와편·자기편·주초석으로 보이는 돌 등이 있음. 원형을 이루고 있음’이라고 기록되어 있다. 봉계동 토성은 해발 401m의 호랑산에서 서쪽으로 내려오는 능선의 끝자락에 위...

  • 봉계마을주삼동 봉계 매구(珠三洞鳳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주삼동 봉계마을에서 질병을 막기 위하여 명절과 세시 때 행해온 농악. 여수시 주삼동 봉계마을은 전봉산 아래 봉강(鳳崗)마을과 호랑산 아래 계원(溪原)마을이 1914년부터 합해져 형성되었다. 이 마을에서는 예부터 설·보름·추석 등 명절과 세시 때마다 매구를 쳤다. 1995년 10월 23일 김용린[남, 63세, 상쇠]과 김균두[남, 55세] 등의 제보에 의해 이루어졌다...

  • 봉곡봉두리(鳳頭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의 이름은 마을 뒷산이 길지로 알려진 황새봉과 연결되어 있고, 황새봉의 머리에 해당되어 봉두라고 부르게 되었다. 본래 여천군 구산면 지역으로서 비봉산 머리쪽이 되므로 봉두 또는 봉곡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 구역 개편에 따라 백수·당촌·풍곡리와 덕안면의 의곡·금대·운암리를 병합하여 봉두리라 하여 소라면에 편입되었다. 1998년 4월...

  • 봉덕국민학교봉덕초등학교(鳳德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배려와 나눔을 실천하는 예절바른 학생, 스스로 배우고 새롭게 생각하는 창의적인 학생, 공동체와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학생, 튼튼한 몸과 마음을 가꾸는 건강한 학생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23년 4월 5일 사립보통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았다. 1942년 5월 30일 봉덕국민학교로 문을 열었다. 1949년 율림국민학교,...

  • 봉덕초교봉덕초등학교(鳳德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배려와 나눔을 실천하는 예절바른 학생, 스스로 배우고 새롭게 생각하는 창의적인 학생, 공동체와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학생, 튼튼한 몸과 마음을 가꾸는 건강한 학생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23년 4월 5일 사립보통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았다. 1942년 5월 30일 봉덕국민학교로 문을 열었다. 1949년 율림국민학교,...

  • 봉덕초등학교(鳳德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배려와 나눔을 실천하는 예절바른 학생, 스스로 배우고 새롭게 생각하는 창의적인 학생, 공동체와 더불어 살아가는 따뜻한 학생, 튼튼한 몸과 마음을 가꾸는 건강한 학생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23년 4월 5일 사립보통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았다. 1942년 5월 30일 봉덕국민학교로 문을 열었다. 1949년 율림국민학교,...

  • 봉덕초등학교 평사분교장(鳳德初等學校平沙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평사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분교장. 학생들로 하여금 멋이 담긴 개성을 추구하는 자율적 수련 경험을 가지도록 하고, 기초·기본 학력이 정착되는 주체적 학습 경험을 가지도록 하며, 흥미를 유발함으로써 각자가 가진 소질을 계발하는 체험적 사고 경험을 가지도록 하고, 다도해상 문화를 애호하는 주체적 수범 태도를 가지도록 하며, 바른생활 습관을 형성하는 착한 마음을...

  • 봉두리(鳳頭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의 이름은 마을 뒷산이 길지로 알려진 황새봉과 연결되어 있고, 황새봉의 머리에 해당되어 봉두라고 부르게 되었다. 본래 여천군 구산면 지역으로서 비봉산 머리쪽이 되므로 봉두 또는 봉곡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 구역 개편에 따라 백수·당촌·풍곡리와 덕안면의 의곡·금대·운암리를 병합하여 봉두리라 하여 소라면에 편입되었다. 1998년 4월...

  • 봉두리 고인돌(鳳頭里支石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봉두리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받...

  • 봉두리 당촌 칠성제(鳳頭里堂村七星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봉두리 당촌마을에서 마을 아이의 무탈과 안녕을 기원하기 위해 지내는 마을 제사. 봉두리 당촌 칠성제는 음력 7월 7일 오전 10시 마을 창고 옆에 있는 공터에서 공동으로 지내는 마을 제사이다. 칠석날에 칠성제를 지내는 마을이 있는데, 그 대표적인 곳이 대포리 장전 칠성제이다. 봉두리 당촌 칠성제는 15세가 된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 제물을 장만하여 ‘칠성님’에...

  • 봉두리 원봉두·백수동 당산제(鳳頭里原鳳頭-洞堂山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봉두리 원봉두마을과 백수동마을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기 위해 지내는 마을 제사. 봉두리 원봉두·백수동 당산제는 매년 섣달 그믐날 모시는 마을 제사이다. 제관은 깨끗하고 착실한 사람으로 매년 3명을 정한다. 제관은 주로 제를 지내기 10여 일 전에 마을회의에서 결정한다. 그러나 요즘에는 제관을 선정하는데 어려움이 있어 노인회원들을 대상으로 일정한 순번...

  • 봉두리 지석묘봉두리 고인돌(鳳頭里支石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소라면 봉두리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지석이 받...

  • 봉산게장골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게장백반 거리. 늘어나는 관광객들의 편의와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음식 특화 거리로 봉산동 게장백반거리를 조성하였다. 게장은 전라남도 여수 지역의 대표 음식이다. 봉산동은 바로 앞 바다에 배가 많이 들어와 1년 내내 해산물이 풍부한 지역으로, 게장백반을 전문으로 파는 점포가 늘어나면서 게장골목으로 불리다 2020년 4월 봉산동 게장백반거리로 조...

  • 봉산공원(鳳山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어린이공원. 봉산동에 있는 매립지 주변이 택지로 조성되면서 어린이공원으로 1969년 5월 8일 고시되었으며, 1978년에 봉산공원으로 조성되었다. 봉산공원은 옛 굴강 형태의 바다를 메운 매립지가 1970년대 초기에 주택지로 조성되면서 골목 안의 어린이 놀이터로 만들어진 어린이공원이며, 부지 면적은 2,650㎡이다. 봉산공원은 1970년대 조성된 택지...

  • 봉산동(鳳山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법정동. 조선시대에는 전라좌수영의 무기를 제련하던 사철소(沙鐵所)가 있어 쇠철이라 하였고, 이후 구봉산(九鳳山)[388m] 아래 있다는 데서 봉산동이 유래되었다. 본래 여수군 여수면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봉서리와 국포리가 통합되어 봉산리가 되었다. 1931년 여수면이 읍으로 승격됨에 따라 여수읍 봉산리가 되었고, 1949년 여수읍이 시...

  • 봉산동 게장백반거리봉산게장골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게장백반 거리. 늘어나는 관광객들의 편의와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음식 특화 거리로 봉산동 게장백반거리를 조성하였다. 게장은 전라남도 여수 지역의 대표 음식이다. 봉산동은 바로 앞 바다에 배가 많이 들어와 1년 내내 해산물이 풍부한 지역으로, 게장백반을 전문으로 파는 점포가 늘어나면서 게장골목으로 불리다 2020년 4월 봉산동 게장백반거리로 조...

  • 봉산동 사직단 터(鳳山洞社稷壇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지신(地神)에게 제사를 지내던 곳. 사직단은 국토의 주인인 사(社)와 오곡의 우두머리인 직(稷)의 두 신위(神位)에 제사를 드리는 곳이다. 우리나라에서 사직단이 설치된 것은 삼국시대부터인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고려시대인 991년(성종 10)에도 사직을 세웠는데, 1014년에 강감찬의 건의에 따라 수축되었다. 조선왕조가 들어선 1393년(태조 2)에는...

  • 봉산동 사철소(鳳山洞沙鐵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조선시대의 사철 생산지. 전라좌수영 고지도에는 ‘사철(沙鐵)’이라는 표기가 있다. 또한 『문화유적총람』에는 “제철지 봉산동 1568~1609년 임진왜란 때 사철이 생산되어 무기 제작에 사용, 영조 27년(1751)에 절도사 정익량이 사철소를 설치했다”고 기록되어 있다. 봉산동 사철소는 전라좌수영 본영으로부터 해안쪽으로 약 2㎞ 떨어져 위치해 있다. 봉...

  • 봉산동우체국(麗水鳳山洞郵遞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여수우체국 산하 우편·체신 금융기관. 우체국은 국장의 지위에 따라서 4급[서기관국], 5급[사무관국], 6급[주사국], 7급(주사보국)으로 분류되거나 기능에 따라서 우체국을 관할하는 지방우정청과 우편집중국, 집배국, 무집배국으로도 분류된다. 또한 설립 주체에 따라 일반우체국, 별정우체국, 우편취급소 등으로 분류되기도 한다. 4급과 5급우체국은 총괄국...

  • 봉산리봉산동(鳳山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법정동. 조선시대에는 전라좌수영의 무기를 제련하던 사철소(沙鐵所)가 있어 쇠철이라 하였고, 이후 구봉산(九鳳山)[388m] 아래 있다는 데서 봉산동이 유래되었다. 본래 여수군 여수면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봉서리와 국포리가 통합되어 봉산리가 되었다. 1931년 여수면이 읍으로 승격됨에 따라 여수읍 봉산리가 되었고, 1949년 여수읍이 시...

  • 봉산시장(鳳山市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상설시장. 1982년 3월 2일 여수시 봉산동의 시유지에 민간 자본으로 착공하여 1983년 12월 14일 준공되었다. 지하 1층, 지상 3층의 275칸으로 지어졌다. 1985년 7월 15일 상설시장으로 등록하였다. 2017년 11월 전기시설 개선공사를 진행하였으며, 2018년 2월 시설현대화사업[전기, 소방]을 진행하였다. 봉산시장은 횟집, 식당, 잡...

  • 봉산우체국봉산동우체국(麗水鳳山洞郵遞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봉산동에 있는, 여수우체국 산하 우편·체신 금융기관. 우체국은 국장의 지위에 따라서 4급[서기관국], 5급[사무관국], 6급[주사국], 7급(주사보국)으로 분류되거나 기능에 따라서 우체국을 관할하는 지방우정청과 우편집중국, 집배국, 무집배국으로도 분류된다. 또한 설립 주체에 따라 일반우체국, 별정우체국, 우편취급소 등으로 분류되기도 한다. 4급과 5급우체국은 총괄국...

  • 봉수(烽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불과 연기를 이용한 전통 시대의 통신 수단. 봉수제도는 봉(烽, 횃불)과 수(燧, 연기)로써 급한 소식을 전하던 통신 수단이다. 서로 마주 볼 수 있는 일정한 간격의 산을 지정하여 밤에는 불빛으로, 낮에는 연기로 신호를 보낸다. 우리나라에서 군사적 목적으로 설치된 봉수제도는 기록상 고려 후기인 12세기에 처음으로 보인다. 봉수는 역마(驛馬)나 인편(人便)보다 시간적으로 단축되었으며...

  • 봉양교회(鳳陽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금봉리 봉양에 있는 대한예수교장로회 소속 교회. 1909년 돌산읍 금봉리 봉양에 사는 정수봉이 사업을 위해 남면에 갔다가 미국 남장로교 소속 맹혈영 선교사로부터 전도받아 신자가 되었다. 그 후 1910년 1월 5일 금봉리 봉양 419번지[봉양길 79-10]에 예배 처소를 정하여 봉양교회가 시작되었는데 당시 본당의 크기는 39m²이었고 신자는 정수봉·강귀현·김...

  • 봉오마을 고인돌(鳳梧-支石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서촌리 봉오마을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 봉오마을 지석묘봉오마을 고인돌(鳳梧-支石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서촌리 봉오마을에 있는 청동기시대 무덤. 고인돌은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돌무덤이다. 고인돌 상석은 대부분 무덤의 봉분과 같은 기능을 하고 있으나, 어떤 집단의 공동 무덤을 상징하는 묘표석 또는 종족이나 집단의 모임 장소나 의식을 행하는 제단 또는 기념물로 사용되는 경우도 있다. 여수 지역의 고인돌은 남방식 고인돌이 변화된 것으로, 넓고 판판한 1매의 상석을...

  • 봉오제서촌저수지(西村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서촌리에 있는 저수지. 서촌저수지는 1978년 화양면 서촌리 지역의 농업용수를 확보하기 위해 축조되었다. 봉오제라고도 한다. 인가면적 0.23㎢, 유역면적 0.85㎢, 수혜면적 0.101㎢이다. 서촌저수지의 길이는 182m, 폭은 3m, 높이는 12m이다. 저수량은 43천 톤이다. 서촌저수지는 유수(流水)를 저장하여 물의 과다 또는 과소를 조절하는 인공 시설...

  • 봉전리(鳳田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에 속하는 법정리. 봉전이라는 마을 이름을 쓰게 된 것은 마을 앞 바다의 땅이름이 쇠징이인 것을 한자로 옮길 때 쇠는 새 봉(鳳)으로, 징이는 전(田)으로 표기하여 봉전이라고 하게 되었다. 넙바구 광암에서 바닷가로 나가면 만나는 마을 봉전리는 마을 형상이 수리형상을 닮아서 수리미라고 불렸다고 전한다. 이 마을의 북쪽 해변에는 소뎅이라고 하는 작은 바위섬이 있는...

  • 봉화봉수(烽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불과 연기를 이용한 전통 시대의 통신 수단. 봉수제도는 봉(烽, 횃불)과 수(燧, 연기)로써 급한 소식을 전하던 통신 수단이다. 서로 마주 볼 수 있는 일정한 간격의 산을 지정하여 밤에는 불빛으로, 낮에는 연기로 신호를 보낸다. 우리나라에서 군사적 목적으로 설치된 봉수제도는 기록상 고려 후기인 12세기에 처음으로 보인다. 봉수는 역마(驛馬)나 인편(人便)보다 시간적으로 단축되었으며...

  • 봉화공원(烽火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오천동에 있는 근린공원. 전라남도 여수시 만흥동과 오천동 사이의 봉화산을 중심으로 조성된 공원이다. 산 정상에 조선시대 통신 수단이었던 봉수대가 설치되어 있어 봉화산이라고 불린다. 1969년 5월 공원지구로 고시되었으며, 봉화산의 이름을 따서 봉화공원이라고 하였다. 공원지구로 고시된 이후 등산객이 많이 찾고 있어 등산로는 개설되어 있으나, 안내표지판 등은 아직 부족...

  • 봉화산(烽火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정면 개도리에 있는 산. 자세한 명칭유래는 알 수 없으나, 산 정상부에 돌산 방답진 봉수대와 마주하는 봉화대가 있어서 봉화산이라는 명칭이 붙여졌다고 전한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중성화산암류로 이뤄졌으며, 화산마을에서 봉화산으로 오르는 북쪽은 경사가 완만하나 반대편 남쪽은 급경사면이다. 봉화산을 중심으로 해안선은 동쪽과 서쪽이 돌출되어 있으며, 그밖에 곳...

  • 봉황산(鳳凰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죽포리에 있는 산. 돌산읍 중앙부에 위치하고 있는 돌산도의 주산으로 예로부터 봉황이 산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며, 상산으로도 불린다. 돌산도 8대 산의 하나이며, 섬의 중앙에 자리 잡고 있으며 돌산도의 최고봉으로 높이 460.3m의 산이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불국사화강암류가 풍화된 육산이다. 산 북동쪽은 경사가 가파른 편이나 남동쪽으로는 부드러운...

  • 봉황산 자연휴양림(鳳凰山 自然休養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신복리에 있는 자연 휴양림. 봉황산 자연휴양림은 주변에 향일암과 다도해해상국립공원인 금오도 비렁길이 있어 바다 여행의 낭만과 휴양림 내 편백 숲을 산책하며 남해안의 자연 풍경으로 심신의 휴식과 치유를 위한 건강 증진 장소이다. 2012여수세계박람회를 앞두고 관람객들의 숙박 문제를 해소하는 한편, 봉황산을 찾아오는 등산객과 섬을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차별화된...

  • 봉황새가 알을 품은 집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율촌면 산수리 봉두마을에 전해 내려오는 위효징의 집터 이야기. 위효징이 여수에 입향할 당시 지은 집에서 위효징의 후손들은 400년을 넘게 살아오다, 1982년 15대 종손 위상복에 이르러 집을 헐어 내고 새로 집을 짓게 되었다. 지금도 그 집 후원 한 복판에 반경 1m 정도의 원 안에는 아무리 눈이 와도 쌓이지 않고 그냥 녹아버린다고 한다. 그것은 봉황이 알을 품고...

  • 부뚜막신조왕신(竈王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 주민들이 믿고 있는 가택신. 조왕신은 집안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옥황상제께 고하는 임무를 맡고 있는 화신(火神)이다. 부엌신, 아궁이신, 또는 부뚜막신이라고도 한다. 화신이기 때문에 우리의 가옥에서는 부엌에 모시며, 주부들의 신이다. 주부들은 아궁이에 불을 때면서 나쁜 말을 하지 않고 부뚜막에 걸터앉거나 발을 딛지도 않았다. 또 가정이 번창하도록 기원하며 절을...

  • 부선저인망멍텅구리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젓새우 등을 잡는 데 쓰는 무동력 배. 멍텅구리배는 해선망 또는 부선저인망이라 부르는 젓새우잡이 무동력 선박이다. 그물의 설치에 따라 중선·꽁댕이배·옆치기배 등의 3종류로 나뉘는데, 중선이 가장 오래되고 널리 알려졌다. 정확한 기록은 없으나 여수 지역에서 새우잡이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1860년대 이전부터 중선을 이용한 어구 어법이 이루어졌을 것이라고 어민들은 말...

  • 부엌신조왕신(竈王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 주민들이 믿고 있는 가택신. 조왕신은 집안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옥황상제께 고하는 임무를 맡고 있는 화신(火神)이다. 부엌신, 아궁이신, 또는 부뚜막신이라고도 한다. 화신이기 때문에 우리의 가옥에서는 부엌에 모시며, 주부들의 신이다. 주부들은 아궁이에 불을 때면서 나쁜 말을 하지 않고 부뚜막에 걸터앉거나 발을 딛지도 않았다. 또 가정이 번창하도록 기원하며 절을...

  • 부영여자고등학교(富榮女子高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안산동에 있는 공립 고등학교. 어려움을 극복하며 품은 뜻을 이루는 자주적인 사람, 창의적 사고로 새로운 것을 창출하는 창의적인 사람, 심미적 능력으로 멋을 알고 공유하는 교양있는 사람, 배려와 소통으로 이웃과 더불어 사는 동행하는 사람을 기르는 것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95년 1월 23일 부영여자고등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아, 같은 해 3월 22일 준공 및 개...

  • 부월산(浮月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호명동에 있는 산. 자세한 명칭유래는 알 수 없으나, 호명동에서 보았을 때 달이 뜨는 모습이 아름다워 부월산이라고 하였다. 호명동과 신덕동의 경계가 되는 높이 412m의 산이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중성화산암류가 풍화된 육산으로, 산 전체의 경사가 가파른 편이다. 경위도상의 위치는 북위 34°48′38″, 동경 127°44′46″이다. 지형은 전반적으로...

  • 북한 반잠수정 전시관반잠수정 전시관(平和-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율림리에 있는 평화 통일을 위한 교육 전시 공간. 2003년 개관한 북한반잠수정전시관과 2014년 개관한 무기전시관을 평화테마촌으로 조성하여 개관하였다. 북한반잠수정전시관은 잠수정을 이용한 북한의 대남 도발을 일반 국민에게 알리고자 2001년 12월 31일 신축 공사를 시작하여 2002년 8월 29일 준공하였다. 2003년 8월 6일 「여수시 북한반잠수정전시...

  • 불교(佛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석가모니와 그의 가르침을 따르는 종교. 불교는 흔히 깨달음의 종교라고 한다. 다른 종교가 사랑·인(仁)·박애 등 인간과 인간 사이의 관계를 중시하는 반면에, 불교는 자연과 우주의 보편 원리로서 개개의 존재에 내재하는 본성을 깨달아 실현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다. 교주는 석가모니이며, 깨달음을 위한 수행 방법을 체계화하여 정리한 불경이 있다. 신도로는 깨달음을...

  • 불모섬야도(冶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월호동에 있는 섬. 야도라는 섬 명칭은 대장간의 풀무를 닮았다는 데서 유래되었는데, ‘불모섬[不毛島]’에서 ‘불무섬[冶島]’으로 한자가 붙여졌다. 최고 지점은 20m로 섬 전체가 대체로 낮고 평탄하다. 해안선은 단조롭고 파식대와 사빈이 발달해 있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중성화산암류가 대부분을 차지하며, 토양은 신생대 제4기 과거 고온 다습한 기후 환경에서 만들어진...

  • 불무섬야도(冶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월호동에 있는 섬. 야도라는 섬 명칭은 대장간의 풀무를 닮았다는 데서 유래되었는데, ‘불모섬[不毛島]’에서 ‘불무섬[冶島]’으로 한자가 붙여졌다. 최고 지점은 20m로 섬 전체가 대체로 낮고 평탄하다. 해안선은 단조롭고 파식대와 사빈이 발달해 있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중성화산암류가 대부분을 차지하며, 토양은 신생대 제4기 과거 고온 다습한 기후 환경에서 만들어진...

  • 붕장어용장어통발(長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연안을 비롯한 남해안에서 장어를 잡는 어구. 여수시 연안에서 장어통발을 사용해온 것이 언제부터인지 정확하지 않다. 다만 과거에는 장어죽통을 사용해오다가, 내구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합성수지(플라스틱)로 만든 장어통발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에 여수 지역에서 널리 사용하였던 장어죽통은 파손되거나 부식되기 쉽고, 수중에서 물을 흡수하여 무거워지는데다 유수저항을...

  • 붕장어탕장어탕(長魚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장어로 만든 탕. 장어는 몸이 뱀처럼 긴 물고기를 뜻하며, 분류학적으로는 뱀장어목에 속하는 모든 종류가 포함된다. 장어는 고기 자체가 징그럽게 생겼고, 눈도 없고, 입은 있으나 씹지를 못하고, 모든 먹이를 흡입하여 뱃속에서 소화시키고 또한 더듬이로 먹이를 찾는다. 몸의 양 옆에 있는 180개 정도의 구멍에서 나오는 진으로 자기 몸을 보호한다. 그 때문에 대단...

  • 비를라카본코리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산단2로 여수국가산업단지에 있는 카본블랙 및 기타 기초 무기화합물 제조업체. 카본블랙이란 석유제품이나 석탄제품의 불연소를 통하여 만들어지는 검은색의 탄소 분말로 고무용은 타이어·호스 등의 고무 보강재로 사용되고, 특수용은 페인트·잉크 등 안료와 건전지 등 전도체 소재로 이용된다. 1999년 1월 15일 금호석유화학과 콜럼비안케미컬즈의 합작투자 계약에 따라 콜럼비...

  • 비봉산(飛鳳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용주리와 옥적리 사이에 있는 산. 비봉산에 관한 자세한 명칭유래는 알 수 없으나, 조선시대에는 곡화목장의 말들이 서로 지나간다고 하여 마거산이라고 하였다.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화성암인 중성화산암류가 풍화된 육산으로, 산 전체의 경사가 가파른한 편이다. 높이는 310.7m이다. 호남정맥이 지나는 순천 계족산에서 분기한 여수기맥이 앵무산과 무선산, 안심산을 지...

  • 비앤비치관광호텔(-觀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학동에 있는 관광호텔. 2012 여수세계박람회 개최를 앞두고 건립된 비앤비치관광호텔은 여수시 학동 선소 해변 앞 용기공원 인근에 확 트인 가막만과, 주변 야간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2012 여수세계박람회를 앞두고 박람회지원시설로서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설립하였다. 2007년 12월 관광호텔 사업이 승인되었고, 2008...

  • 비앤비치호텔비앤비치관광호텔(-觀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학동에 있는 관광호텔. 2012 여수세계박람회 개최를 앞두고 건립된 비앤비치관광호텔은 여수시 학동 선소 해변 앞 용기공원 인근에 확 트인 가막만과, 주변 야간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2012 여수세계박람회를 앞두고 박람회지원시설로서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설립하였다. 2007년 12월 관광호텔 사업이 승인되었고, 2008...

  • 비영리단체사회단체(社會團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서 사회문제의 해결을 목적으로 활동하는 단체. 일반적으로 사회단체는 시민사회 내에서 일정한 사회적 목적에 따라 일반인의 가치관에 영향을 끼치기 위하여 자발적으로 결성된 결사체로서, 국가를 상대로 국가 권력을 견제하고 비판하는 등의 활동을 통해 사회 변혁을 지향하는 단체라고 할 수 있다. 주로 정부 기구에 포함되지 않은 민간단체들을 포괄적으로 지칭하는 의미로 사용된다...

  • 비학동낙포동(洛浦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에 있는 법정동. 조선 초, 고려에 대한 절개를 지킨 공은(孔隱)의 죽음을 슬퍼한 기러기가 3일 동안 울다가 떨어져 죽어 낙포(洛浦)라는 이름이 유래되었다고 한다. 『호구총수(戶口總數)』에는 비학동(飛鶴洞)으로 기록되어 있다. 본래 여천군 삼일면 지역으로, 납개 또는 낙포라 하였다. 진례만호진 시절 전선(戰船)은 모두 이 지역 포구에 배치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 비현흥국사 노사나불괘불탱(興國寺盧舍那佛掛佛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사 의승수군유물전시관에 전시(모사본/원본은 수장고보관)된 조선 후기 불화. 이 불화는 사찰에서 영산재(靈山齋)나 수륙재(水陸齋) 등의 큰 재를 올리거나 사월 초파일 등의 대법회(大法會) 때 사용한다. 또한 연등회(燃燈會)나 팔관회(八關會), 백고좌회(百高座會)시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 실내 행사가 어려울 때 옥외 의식용(儀式用)으로 내거는 불화이다. 이때는 본존불...

  • 빗깐이횡간도(橫看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횡간리에 있는 섬. 횡간도라는 섬 명칭은 우리말 이름이 빗깐이라 하여 비스듬한 섬이란 뜻이다. 섬의 북쪽을 보았을 때 비스듬하게 생긴 것이 이러한 이름을 갖게 하였다. 최고 지점은 대횡간도가 91m, 소횡간도가 60m이다. 대횡간도 중앙에 있는 요망산을 정점으로 완만한 편이며, 요망산 기슭에 후박나무 군락이 있다. 해안 주변은 주로 암석해안으로 이루어졌으며 해...

  • 빗집거리충무동(忠武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군자동·연등동을 관할하는 행정동이자 법정동. 충무동은 바다였던 지역이 매립되어 처음에는 육동(陸洞)이라 하였다. 큰 샘골과 대첩비가 있었던 곳이어서 빗집거리라고 하는 땅이름이 전해지는데, 1946년 동명의 변경에 의하여 충무공의 대첩비가 있는 지역이라고 하여 충무동으로 명칭이 변경되었다. 본래 여수군 여수면의 지역인데, 1914년 행정 구역 개편에 따라 종동·석정·...

  • 뼈꼬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 지역에서 소형의 횟감용 생선을 뼈와 함께 얇게 썰어낸 음식. 뼈꼬시는 ‘뼈채 썰기’, ‘뼈채 썰어 먹는 회’, ‘뼈가 있는 회’를 일컫는 말로, 여수에서는 ‘뼈채 먹으므로 고소하다’ 해서 뼈꼬시라 부르고 있다. 뼈가 씹히는 거친 맛과 육질의 감칠맛이 일품이며, 도다리 새끼로 만드는 뼈꼬시도 맛있지만, 여수 지역에서는 전어뼈꼬시가 유명하다. 뼈꼬시란 생선 종류를 말하는...

  • 뽁쥐굴에 얽힌 이야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뽁쥐굴은 박쥐굴의 거문도 방언이다. 서도리의 북쪽 바다로 돌출된 사슴뿔을 닮은 녹산 해변에 있는 동굴로 해안의 큰 바위와 바위들이 엉키면서 만들어졌다. 거문도 팔경 중 하나인 ‘녹문노조(鹿門怒潮)’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녹산 지역을 서도리 사람들은 ‘녹쌔이’라고 한다. 녹쌔이 북쪽 해안에는 집채만한 크기의 바위들이 비슷비슷한 모양으로 여기저기에 흩어져 있어 이곳 지형을 잘 아...

  • 삐달구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여수시 수정동 오동도에 있는 해안지형. 삐달구통은 오동도에 전해오는 통의 이름으로 비둘기가 많이 서식하고 있어서 지어진 이름이다. 통은 해안 절벽이 둘로 갈라져서 사람이 건널 수 없는 바위 해안을 말하는 해안 지명으로 삐달구는 비둘기의 여수 지역 방언이다. 수정동에 있는 오동도에 있는 해안으로 관광객의 이용 편의를 위해 관람을 할 수 있는 보행로가 조성되어 있다. 여수시...